卍 신광사 卍 복천사 에 오신걸 환영합니다 -대한불교 조계종-
 

   
 

 회원가입  로그인
가을이 짙어지고 깊어지고 있습니다.
  여여심  2014-11-12 23:10:07, 조회 : 457, 추천 : 28


오늘아침 쌀쌀함을 좀 넘네요, 춥습니다.가을이 짙어지고 깊어지고 있습니다.
몸으로 깊어가는 가을을 느끼는 것외에 눈으로 가을을 느끼는 것은
하늘과 나무의 색깔인듯합니다.

사람은 가을이 되면 옷이 좀더 두툼해지는데
나무는 가을이 되면 옷이 더 얇아지네요.

나뭇잎 색이 변하고 낙엽을 내리고 눈에 보이진 않지만 아마도
제 몸에서 물을 내릴 준비를 하고 있을겁니다.

이제 하나둘씩 낙엽을 내리고 있습니다.
사람의 가을나기는 껴입는 것으로
나무의 가을나기는 벗고 덜고 버리고 비우는 것으로 시작하는 모양입니다.

가을을 느끼기엔 더없이 좋은 날씨가 계속되는
요즘덜고 버리고 비울것은 없는지 나무에게 한수 배워야겠다는 생각입니다.



     

  제목순으로 정렬 이름순으로 정렬 작성일순으로 정렬 작성일순으로 정렬
4051
 생전 예수재 (2)    여여심 2014/11/18 537
4050
 생전 예수재 회향(1)    여여심 2014/11/18 483
4049
 생전 예수재 회향    여여심 2014/11/18 529
4048
  생전예수 아홉단 준비    여여심 2014/11/18 498
4047
 갑오년 우리절 생전예수재회향    여여심 2014/11/18 958
 가을이 짙어지고 깊어지고 있습니다.    여여심 2014/11/12 457
4045
 수능시험이 하루 앞으로    여여심 2014/11/12 638
4044
 옥련선원.유치원    여여심 2014/11/07 1231
4043
 이신심화어머니영가님의 영혼을 위로하면서    여여심 2014/11/07 579
4042
 성지순례를 다녀와서(윤 9월) - 점심 공양    여여심 2014/10/27 562
4041
 성지순례를 다녀와서(윤 9월) - 각화사    여여심 2014/10/27 495
4040
 성지순례를 다녀와서(윤 9월) - 청량사    여여심 2014/10/27 458
4039
 삼사순례 (윤 9월)    여여심 2014/10/27 968
4038
 생전 예수재를 행함에    여여심 2014/10/27 589
4037
 힐링도시강릉    여여심 2014/10/26 550
4036
 엄마도 생각나고 해서욤~~    여여심 2014/09/19 1036
4035
  이신심화불자영가님극락왕생 하옵소서..._()_    여여심 2014/09/19 640
4034
 부처님도 행복 나도행복 보살님들도 행복    여여심 2014/08/28 595
4033
 칠월백중 49일영가 천도회향    여여심 2014/08/11 845
4032
 7월의 초록빛 연가    여여심 2014/07/31 1010
  Prev [1][2][3][4][5][6] 7 [8][9][10]..[209]   Next   >>
    목록으로

Copyright 1999-2024 Zeroboard